Daum 요리

Accessibility Link

추천 15 | 조회 9388
짧은 주소 : http://board.miznet.daum.net/recipeid/22357 복사

 

 

 

 

 

홈메이드 선드라이드 토마토 만들기

 

 

 

 

 

 

 

 

 

 말린 방울토마토 '선드라이드 토마토'  이것의 쓰임새는 다양하죠.

부루스케타나 스파케티, 샐러드 등 그외 고명처럼 올려도 좋은 선드라이드는 몇달 저장해도 이상이 없습니다.

 

 

주문한 방울 토마토 한 박스가 도착했어요. 탱글탱글한잘 익은 방울 토마토

 깨끗이 씻어서 소쿠리에 담아 물기가 빠지면 반 혹은 3등분으로 잘라 주세요. 더 이상 자르면 곤란해요. 

 

 

1. 깨끗이 씻은 방울 토마토는 반으로 자릅니다.

 

 

2. 반으로 자른 토마토는 티스푼을 이용해서 안의 씨를 제거합니다.

   씨를 뺀 토마토는 넓게 펼쳐 바람불고 햇볕좋은 곳에서 말립니다.

말리는도중에 소금과 설탕을 조금씩 뿌려서 말립니다.

 

 

4. 말린지 5일째- 토마토가 수분이 많이 없어지고 조금 꾸둑해지기 시작합니다.

종이를 갈아 주면서 햇볕을 보면 일주일 정도면 제법 꾸득꾸득해져요.

 

  

 

 

5. 일주일 째- 왼쪽은 완전 건조된 것이고 오른쪽은 건조 일주일일째된 것

 

 

 

6. 꾸득뚜득 말리고 있는 도중에 껍질을 하나씩 벗겨줍니다.(오른쪽은 껍질임)

 

 

처음에 끓는물에 데쳐 껍질을 벗겨도 좋지만 일단 햇볕에 건조시키면 토마토살이 수축되면서 껍질이 살짝 일어납니다

 토마토를 뒤집어 말리면서 반 정도 말랐을 때 껍질을 벗기면 후루룩~  말끔하게 잘 벗겨 집니다.

 

 

 

 말랑제리처럼 잘 건조된 방울 토마토 - 가운데 박혀있는 검정것은 꼭지부분이 마르면 저리 되거든요.

이건 가위로 도려내면 돼요.

 

 

 

저는 한박스를 구입해서 만들었어요.

선드라이드를 만들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맛있는 방울토마토를 구입해서 만드세요.

인터넷 판매처를 보면 가격차이가 있는데 이때 무조건 싼 것을 구입하면 안되고

맛있고 싱싱한 것 선택해서 말리면 그 자체로도 단맛이 도는 맛난 선드라이드가 되서 일년 동안 기분이 좋습니다.

파는 것도 이처럼 고운 색깔이 없을 정도입니다. 정말 간덩이처럼 빠알갛고 색이 무척 이쁘게 나와요.

 

 

* 건조기보다 태양에서 말리는게 제일입니다만 건조기가 있으면 사용해도 좋아요.

고추를 자연 건조시키는 '태양초' 가 제일인 이유처럼 색이 정말 예뻐요.

 

 

* 보통은 다 말린 방울토마토를 올리브유와 함께 보관하는데 저는 이 상태로 마무리해서 사용하고 있어요.

저는 요리에 고명처럼 사용하려고 만든 것이니 이렇게 했습니다.

냉동이나 냉장보관하시면 내년 토마토계절이 돌아올 때까지 먹을 수 있겠지요.

  

 

 

병에 담아 냉장보관 하고 있는 선드라이드 왼쪽은 껍질 벗긴 것, 오른쪽은 껍질채 말린 것

껍질 벗긴 것은 쫄깃한 식감이 맛도 좋습니다.

 

 

 

** '선드라이드 토마토' 를 고명으로 사용한 요리사진**

 

 

 

 

여름에 시간놓쳐서 만들지 못했으면 바람이 부는 요즘이 적격입니다.

가을은 과일이나 나물을 말리기에 좋은 계절입니다.

 겨울양식을 저장하는 마음으로!!  지금 서두르세요.

 


 ★이그림 블로그 http://blog.daum.net/egrim

태그

SNS로 공유하기

글 버튼

신고| 인쇄 |스크랩

레시피 올리기

'전채.디저트'다른 레시피

'전채.디저트' 다른 레시피 더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