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um 요리

Accessibility Link

이탈리안 토마토 수프, 빠빠 알 뽀모도로 추천 12

OneFineDinner | 2016.06.03

요리분류
밥.죽
조리시간
45분 이내
난이도
초보
요리재료
토마토 퓨레 350g 딱딱한 바게뜨 120g(약 반 개) 바질잎 1줌 마늘 3 파마산 치즈 올리브유 소금 후추
소스재료
-
태그
OneFineDinner , 빠빠알뽀모도로 , 원파인디너 , 이현승 , 토마토브래드수프 , 토마토수프

추천 12 | 조회 15895
짧은 주소 : http://board.miznet.daum.net/recipeid/72689 복사




새로운 호스트의 새로운 음식을 소개합니다. 이현승 씨의 이탈리안 수프입니다. 현승 씨는 약 10년 전 이탈리아의 피렌체에 머물면서 요리 학교를 다녔는데요, 거기서 푸드 커뮤니케이션을 공부하면서 이탈리아 음식에 대한 깊이를 얻었습니다. 프랜차이즈, 교육활동, 케이터링 등 음식에 관한 다양한 이력을 쌓아온 뒤 지금은 연남동에서 레스토랑을 운영하면서 한국의 제철 식재료로 만드는 이탈리아 음식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현승 씨가 첫 번째로 공개하는 음식은 이탈리아 중부 토스카나 지방의 대중 음식 '빠빠 알 뽀모도로(Papa al Pomodoro)'입니다. 빠빠는 팝(pap), 즉 죽을 뜻합니다. 그리고 뽀모도로는 토마토고요. 말 그대로 토마토 수프인데요, 여기에 바게트 같은 빵이 들어갑니다. 토스카나 지방, 특히 시에나의 여인들이 만든지 며칠 지나 먹기 어려워진 빵을 토마토랑 끓인 것이 기원이었다고 합니다. 아주 훌륭한 실험이자 결정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남은 식재료를 활용하는 것도 바람직한 일인 데다 맛도 색다르기 때문인데요, 신기하게도 딱딱한 빵을 그렇게 끓이고 나면 식감이 아주 많이 달라져요. 수제비가 떠오를 만큼 쫄깃해지거든요.


빠빠 알 뽀모도로의 식재료는 꽤 간소한 편입니다. 생토마토(혹은 토마토 퓨레로 대체할 수 있어요), 빵, 올리브 오일, 마늘과 바질만 있으면 충분합니다. 조리법도 간단해요. 그런데 맛은 새롭습니다. 오래 끓여 뭉근해진 토마토는 부드럽고, 한때 딱딱했던 빵은 뜨거운 토마토를 만나 새로운 숨을 얻고 탱글탱글해져요. 약간의 바질과 마늘 덕분에 향도 좋고요. 간편한 과정과 달리 참신한 결과를 만날 수 있다는 점에서 꼭 권하고 싶은 음식이예요.


이탈리아 사람들은 그렇게 후딱 만들어 바로 먹기도 하고, 실온에 두고 먹기도 한대요. 날이 더워지면 차갑게 만들어 먹기도 한대요. 식으면 또 맛과 느낌이 달라지니 그렇게 즐기는 것도 권해보고 싶네요. 부담 없는 요리로 이탈리아의 새로운 맛을 만나보세요.


RECIPE by 이현승








= 레시피를 소개하는 이현승 씨는
약 10년 전 이탈리아의 피렌체에 머물면서 요리 학교를 다녔는데요, 거기서 푸드 커뮤니케이션을 공부하면서 이탈리아 음식에 대한 깊이를 얻었습니다. 프랜차이즈, 교육활동, 케이터링 등 음식에 관한 다양한 이력을 쌓아온 뒤 지금은 연남동에서 레스토랑을 운영하면서 한국의 제철 식재료로 만드는 이탈리아 음식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주재료​
토마토 퓨레 350g
딱딱한 바게뜨 120g(약 반 개)
바질잎 1줌
마늘 3
파마산 치즈
올리브유
소금
후추












1. 오븐을 180도로 예열한 뒤 오븐 트레이에 종이 호일을 깔고 바게트를 올려줍니다.
그리고 바게트에 올리브유를 뿌리고 5~10분 정도 구워 노릇하고 바삭한 상태로 만들어 주세요.
(오븐이 없다면 토스터기를 이용하거나 후라이팬에서 타지 않게 토스트해주세요.)










2. 마늘과 바질은 다져둡니다.











3. 냄비에 올리브유를 두르고 중불로 다진 마늘을 볶아줍니다.











4. 마늘향이 올라오면 토마토 퓨레-다진 바질 순서로 넣고 졸이듯이 볶아줍니다.​
(이때 토마토가 많이 튈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5. 재료가 잘 어우러지고 수분이 좀 날아가면 따뜻한 물 500ml를 붓어줍니다.










6. 그리고 토스트한 바게트를 통째로 넣고 뚜껑을 덮어 약중불로 끓여주세요.









7. 국물이 자박해지고 바게트가 충분히 부드러워질 때가지 끓여줍니다.










8. 바게트가 부드러워지면​ 나무주걱으로 으깨주고 기호에 맞춰 간을 합니다.
(토스카나 지방의 빵은 소금이 들어가지 않아 여기서 간을 해주는데요, 한국에서 판매하고 있는 바게트 대부분은 소금간이 되어 있으니 소금을 넣지 않아도 괜찮습니다.)












9. 올리브유를 살짝 뿌려주고 불에서 내립니다.
​접시에 옮겨담고 바질과 파마산 치즈로 마무리해줍니다.










맛있게 드세요!
























도움이 필요하다면

언제든지 메일을 보내주세요

recipe@onefinedinner.com

 

자주 쓰는 SNS를 구독한다면

더 많은 레시피를 만날 수 있어요

카카오스토리 바로가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Share Delight!

http://www.onefinedinner.com





태그

SNS로 공유하기

글 버튼

신고| 인쇄 |스크랩

레시피 올리기

'밥.죽'다른 레시피

'밥.죽' 다른 레시피 더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