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um 요리

Accessibility Link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Daum요리 메인메뉴

국물의 계절이 돌아왔다! 칼바람 물리치는 [어묵탕] 추천 30

핸디쿡 | 2016.11.22

요리분류
국물요리 / 어묵국
조리시간
30분 이내
난이도
보통
요리재료
어묵(다양한 모양) 350g, 무 1/8개(200g), 곤약 100g(높이 4cm정도), 쑥갓 2~3줄기, 대파 1개, 청양고추 1/2개, 삶은 달걀 2개, 국간장 1.5큰술, 간장 1.5큰술, 맛술 1.5큰술, 소금 약간, 후춧가루 약간, 나무꼬지 2개, 멸치다시마육수(또는 물) 4.5컵
소스재료
* 멸치다시마육수 : 물 5컵, 마른 멸치 10마리, 다시마 1장* 곁들임 : 간장 약간, 연겨자 약간
태그
어묵탕/어묵/오뎅탕/오뎅/국물/국물요리/따끈한국물/술안주

추천 30 | 조회 34271
짧은 주소 : http://board.miznet.daum.net/recipeid/74419 복사

어묵(다양한 모양) 350g, 무 1/8개(200g), 곤약 100g(높이 4cm정도), 쑥갓 2~3줄기, 대파 1개, 청양고추 1/2개, 삶은 달걀 2개, 국간장 1.5큰술, 간장 1.5큰술, 맛술 1.5큰술, 소금 약간, 후춧가루 약간, 나무꼬지 2개, 멸치다시마육수(또는 물) 4.5컵

* 멸치다시마육수 : 물 5컵, 마른 멸치 10마리, 다시마 1장
* 곁들임 : 간장 약간, 연겨자 약간

1. 긴 어묵은 길게 반으로 접어 나무꼬지에 끼우고, 크기가 큰 어묵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썬다.

2. 무는 십자모양으로 4등분 한 다음 모서리를 둥글게 다듬는다.
tip. 무의 모서리를 다듬어 주면 국물이 지저분해지는 것을 막을 수 있어요.

3. 곤약은 0.5cm 두께로 썬 뒤 반으로 자른 다음 가운데 길게 칼집을 넣고 한쪽 끝을 칼집 안으로 밀어 넣어 모양을 잡는다.
tip. 2cm정도 높이의 낮은 곤약은 반을 자르지 않고 그대로 모양을 내어 사용하세요.
tip. 곤약의 모양을 잡아 요리하면 젓가락으로 편하게 집어 먹을 수 있어요.

4. 쑥갓은 5cm정도의 길이로 썰고, 청양고추는 송송 썬다.

5. 멸치다시마육수 준비하기
(1) 멸치의 머리와 내장을 떼어낸 뒤 달군 냄비에 넣고 살짝 볶아 비린내를 제거한다.
(2) 물을 붓고 다시마를 넣어 중약불로 끓이다가 끓기 시작하면 약불로 줄인다.
(3) 10분 후 다시마를 건져내고 10분간 더 끓인 뒤 멸치를 체로 걸러 육수 4.5컵을 준비한다.

6. 냄비(또는 뚝배기)에 멸치다시마육수를 붓고 무와 대파를 넣어 5분간 끓인다.
7. 무가 반투명하게 익으면 대파는 건져내고 간장, 국간장, 맛술을 넣어 간한다.

8. 어묵, 곤약, 삶은 달걀, 청양고추를 넣고 중불로 줄여 7~8분간 더 끓인다.

9. 부족한 간은 소금, 후춧가루로 간하고 불을 끈 뒤 그릇에 담아 쑥갓을 올려 완성한다.
tip. 기호에 따라 간장이나 연겨자를 곁들어 먹어도 좋아요.

겨울이면 손을 호호 불며 달려가는 곳,
길거리 포장마차에서 김이 모락모락 나는
어묵 국물의 유혹을 떨칠 수 없는 계절이 왔어요.

뜨끈한 국물이 생각나는 요즘
몸도 마음도 든든해지는 어묵탕은 어떨까요?

멸치다시마육수에
무와 대파로 시원하게 맛을 낸 뒤
어묵, 곤약, 삶은 달걀을 넣으면 끝!
청양고추까지 송송 썰어 넣으면
따끈하고 칼칼한 어묵탕 완성~

입 안 가득 씹히는 오동통한 어묵과
감칠맛 나는 뜨끈한 국물 한 숟갈에
매서운 칼바람도 도망치듯 비켜갈 거예요.

김이 모락모락 나는 맛깔스런 어묵탕은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어요.

태그

SNS로 공유하기

글 버튼

신고| 인쇄 |스크랩

레시피 올리기

오늘의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