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um 요리

Accessibility Link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Daum요리 메인메뉴

[대패삼겹살 떡볶이] 맛있는 대패삼겹살 떡볶이 만들기 추천 13

요리고수 뽀로롱꼬마마녀 | 2018.07.23

요리분류
별미.일품요리 / 떡볶이
조리시간
30분 이내
난이도
초보
요리재료
대패삼겹살 150g내외, 떡볶이 떡 200g, 어묵, 파채 넉넉하게, 양파 반 개, 대파 반개, 무육수+물(1:1비율)
소스재료
양념 : 고추장 3큰술 반, 간장 1큰술, 액젓 1큰술, 올리고당 3큰술, 다진 마늘 2큰술, 고춧가루 2-3큰술
태그
간식 , 대패삼겹살 , 대패삼겹살떡볶이 , 대패삼겹살요리 , 떡볶이 , 레시피 , 만드는법 , 만들기 , 방학간식 , 요리

추천 13 | 조회 5157
짧은 주소 : http://board.miznet.daum.net/recipeid/77956 복사


무더운 하루하루들이죠..
저희집은 작년에 에어컨 산뒤로는...왠만하면 작동안했는데..올해는 도저히 못견디겠네요 ㅠ-ㅠ
그래서 28-29도 사이를 유지하면서 가동하는데..전기세가 심히 걱정이긴 합니다.

타단지 아파트들 정전소식도 심심치 않게 들리고..에혀...

오늘 소개할것은 대패삼겹살 떡볶이입니다.
이제 이번주에 방학하는 울 으니 간식용으로 떡볶이 떡 사온건데
대패삼겹살도 있길래..

주말 간식으로 만들어준거랍니다 ㅎㅎ

고기가 들어가서 든든하니 더 좋은 대패 삼겹살 떡볶이~~
지금부터 고고~

-대패삼겹살 떡볶이 요리법-
대패삼겹살 150g내외, 떡볶이떡 200g, 어묵, 파채 넉넉하게, 양파 반개, 대파 반개, 무육수+물(1:1비율)
양념 : 고추장 3큰술반, 간장 1큰술, 액젓 1큰술, 올리고당 3큰술, 다진마늘 2큰술, 고추가루 2-3큰술



양념장입니다.
전 저번에 보쌈무김치 만들고 나서 나온 무육수를 사용했습니다.
여기에 단맛, 짠맛이 들어가서..

그냥 일반물이나 멸치다시마육수를 사용할 분들은 제가 배합한 양념장에서
단맛과 짠맛을 좀 조절해주세요.

무에서 쪼옥 빠져나온 진액을 섞은거라...
아무래도 간의 차이가 있어요.

보쌈무김치 만들기에서 육수 나온 것은~
http://blog.daum.net/inalove/15850482 참고해주세요



사진에는 생략되었지만^^;;
떡볶이떡은 흐르는 물에 한번 씻어내서 물기 털어내고 준비하고~
어묵은 먹기 좋게 잘라놓고~

대파, 양파는 큼직하게 썰어놓아주세요.

어묵은 제가 가끔 사던 장터어묵이 아닌터라~
팔팔 끓는 물에 한번 데쳐서 사용했습니다.

파채가 들어가지만~
끓이는 과정에서 대파가 들어가야 맛있어서 대파를 넣었어요.



저번에 무에서 나온 수분이 맛을 보니 짠맛이 좀더 강하길래~
애매해서 물과 1:1 비율로 섞어줬어요.

처음부터 감을 못잡고~냄비를 작은것을 사용해서 ㅋㅋㅋ
나중에 큰 웍으로 교체해서 조리했답니다 =ㅁ=;;;

신랑이 저 가스렌지 사용하지말고 이제는 전기레인지 사용하라고 바꿔줬어요. 헤헷..
중고로 사서 하려니 기존 쿡탑 자리에 애매했는데 요런거 프리로 설치해주시는 분들 계셔서...
쉽게 잘 설치했습니다.

그냥 기존 쿡탑 안빼고 덮개 놓고 쓸까하다가..
그래도 매립형이 편하길래..매립했어요.




육수에 양념장 반정도 넣고 끓이다가~끓어오르면 여기에양파, 어묵, 떡 넣고~
한소끔 끓여주세요.
간을 봐서 양념장을 더 넣어도 됩니다. 요건 입맛대로~~

약간 국물 떡볶이 식인지라~

한번 바글바글 끓어오르면 대패삼겹살과 대파 넣고~
좀더 푸욱 끓이면서 살짝 졸아들면 완성~

중간에 냄비 바꿨어요 ㅡㅡㅋ 작아서;;;;

대패삼겹살이 포옥 익고 떡볶이떡에도 간이 스며들면 완성입니다.







맛있는 대패 삼겹살 떡볶이 만드는 법 이었습니다.
여기서의 포인트는 파채에요.
신랑이랑 아이가 파채가 완전 굿이라고 ㅎㅎ

떡볶이떡과 대패삼겹살, 파채를 같이 올려서 먹으면 굿굿~~
정말 맛있답니다.

파채를 좀더 넉넉하게 사서 올렸으면 좋았을걸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진짜 파채랑 같이 먹으니 더 맛나요 ㅎㅎ

완전 추천입니다.



남은 국물에~
찬밥 비벼먹는 그 맛!!!

요 포인트도 놓치지마세요 크읏~~

제가 모짜렐라 치즈도 섞어줘도 신랑이랑 으니가 진짜 =ㅁ=;;;
배 너무 부르다고 할 정도로 싹싹 다 먹었답니다. ㅎㅎ

주말 간식으로 만든건데 .. 이거 먹고 다들 저녁 포기했어요 =ㅁ=;;
너무 배르다고 ㅋㅋㅋ

태그

SNS로 공유하기

글 버튼

신고| 인쇄 |스크랩

레시피 올리기

오늘의 주요뉴스

맨위로